본문바로가기
암치료의 새역사 - 통합암치유센터 : 환자 중심의 협진 체계로 암정복이 이루어지는 날까지 명지암센터는 암환자 여러분과 함께 하겠습니다.

공지사항

美인터치헬스와 원격의료시스템 구현 추진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18-07-23 08:45

명지병원, 인터치헬스와 원격의료시스템 구현 추진

한국형 Telehealth’ 구현 및 원격의료용 iRobot 도입 MOA 체결

  명지병원-인터치헬스 MOA.jpg

미국 산타바라라 인터치헬스 본사에서 가진 한국형 Telehealth’ 구현을 위한 시범 모델사업 공동 운영 MOA 체결 사진(왼쪽에서 세 번째가 인터치헬스 창업자이자 회장인 율린 왕 박사, 다음이 명지병원 이왕준 이사장)


 

명지병원(이사장 이왕준)이 미국 최고의 원격의료 벤처기업인 인터치헬스(Intouch Health)한국형 Telehealth’ 구현을 위한 시범 모델사업 공동 운영 MOA를 체결했다.

 

이왕준 이사장과 인터치헬스 창업자이자 회장인 율린 왕 박사가 지난 16일 미국 산타바바라에 위치한 인터치헬스 본사 회의실에서 체결한 MOA에 따라 양측은 향후 한국형 원격진료 시스템 구축에 적극 나서게 된다.

 

인터치헬스가 지니고 있는 기술력의 핵심은 실시간 비디오 오디오 커뮤니케이션을 클라우드 기반으로 연결하는 플랫폼인데, 실시간 원격의료에서는 오디오와 비디오가 끊기거나 흔들리거나 아니면 시간차가 생기면 안 되는 가장 중요한 핵심 기술력이다.

 

명지병원은 세계적으로 인정받은 인터치헬스의 기술과 경험을 바탕으로 제천 명지병원 및 인천사랑병원, 계열병원과 요양원 등을 연결해서 의료기관간 원격의료시스템 구현을 추진할 계획이다. 특히 원격중환자실(Tele-ICU), 원격뇌졸중관리(Tele-Stroke), 원격응급실관리(Tele-ER) 시스템에 우선적으로 적용한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오는 9월 중 인터치헬스의 관련 팀이 대거 명지병원을 방문, 구체적 실행 방안을 논의하고 인터치헬스사의 원격의료용 iRobot 두 대 도입을 필두로 전방위적인 협력을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인터치헬스는 미국의 메이요 클리닉, 클리블랜드 클리닉 등 최고 병원들과 원격의료 시스템을 공동 운영하고 있는 매우 전도양양 기업으로 최근 전세계 의료 및 IT 전문가들을 초청한 가운데 인터치헬스 탤리헬스 포럼(Telehealth Forum)’을 개최했다.

 

이번 포럼에 명지병원에서는 이왕준 이사장과 임재균 IT융합연구소장, 이경숙 케어디자인센터장 등이 초청받아 참가했다. 포럼 중 가장 관심을 끈 것은 실시간 생중계로 청중들에게 생생하게 메이요 클리닉 병원에서 운영하는 원격신생아관리프로그램(Tele-Neotology)을 통해 삼폐소생술을 원격 지도하는 시연이었다.

이왕준 이사장은 “2년이 소요된 메이요 클리닉과 인터치헬스의 원격신생아관리프로그램 구현에는 기술적인 문제보다도 의료진 설득과 프로토콜 완성에 더 많은 노력이 들었다한국형 Telehealth 구현에도 이 시스템에 참여하는 의료진의 마인드와 정부의 제도적 뒷받침이 관건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맨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