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암치료의 새역사 - 통합암치유센터 : 환자 중심의 협진 체계로 암정복이 이루어지는 날까지 명지암센터는 암환자 여러분과 함께 하겠습니다.

공지사항

명지병원, 우즈벡 의료시장 본격 진출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17-11-22 16:17

명지병원, 우즈벡 의료시장 본격 진출

22일, 보건부와 병원 설립 및 교류 등 협정 체결


명지병원-우즈벡 상호 의료사업 협력 협정 체결식.jpg


명지병원은 22일 우즈베키스탄 보건부와 우즈베키스탄에 병원을 설립하는 것을 포함한 보건 및 의학 분야의 포괄적인 협력에 관한 협정을 체결했다.


명지의료재단 이왕준 이사장은 이날 오전 서울 신라호텔 영빈관에서 샤드마노프 보건부장관과 ‘우즈베키스탄 보건부와 명지의료재단 간 의료 분야의 협력에 관한 협정’을 체결했다. 샤드마노프 보건부장관은 한-우즈벡 수교 25주년을 맞아 국빈방문 중인 우즈베키스탄 샤브카트 미르지요예프 대통령을 공식 수행하고 있다.


이와 함께 이 약정의 구체적인 사업 실현을 위해 율다세프병원과 우즈베키스탄 보건부, 명지병원 간 3자간 협약도 체결했다.


우즈벡 보건복지부와 명지병원간 맺은 협정의 주용 내용은 ▲상호 보건 및 의학 분야의 협력 개발 및 확대를 장려하기 위한 정보 교환 ▲우즈베키스탄공화국 내 명지병원 설립 ▲원격 진료 시스템 구축 ▲대표단 및 의학 전문가의 교류 ▲공공보건의료사업에 관한 경험 교환 ▲공동 세미나 및 학술대회 개최 ▲인적 교류를 통한 인턴십, 강의, 마스터 클래스, 교육 과정 등 개설 등이다.


이와 함께 율다세프 파이줄라 병원장과 샤드마노프 보건부장관과 명지의료재단 이왕준 이사장 등 3자간에 맺은 협약은 상호 보건과 의료관광분야의 협력 강화, 우즈베키스탄 페르가나시 내에 의료와 관광분야 인프라 구축, 의술 전파 등을 포함한다. 또 이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효율적이고 경쟁력 있는 의료 및 건강 단지 설립, 의료기관간의 협력 촉진을 위해 노력키로 했다.


특히 우즈베키스탄 보건부는 두 의료기관의 원활한 협력을 돕기 위해 필요한 의료 기기 및 의료 활동 등 다양한 프로젝트의 통합적 개발을 위한 규정 제안과 교류를 지원하게 된다.


   

맨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