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암치료의 새역사 - 통합암치유센터 : 환자 중심의 협진 체계로 암정복이 이루어지는 날까지 명지암센터는 암환자 여러분과 함께 하겠습니다.

공지사항

캔서롭 통합 워크숍 개최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18-01-31 10:49



1차 명지병원 - 캔서롭 통합 워크숍 개최

30, 공동 연구역량 강화 위한 긴밀한 공조체제 구축



차세대 연구중심병원 향해 쾌속 질주하고 있는 명지병원이 산학연병 공동 연구 역량 강화를 위해 바이오벤처 ()캔서롭(구 엠지메드)과의 정기적인 통합 워크숍을 통해 공조체제를 견고히 하고 있다.

 

명지병원(병원장 김형수)은 지난 30일 오후 병원 B5층 뉴호라이즌힐링센터에서 2018년 제1차 명지병원-캔서롭 통합 워크숍을 개최하고 상호 연구진들 간의 교류와 연구모델에 적합한 공통 연구 과제를 논의하는 기회를 가졌다.

 

김세철 의료원장과 김형수 병원장, 박상준 연구부원장을 비롯하여 교수 30여 명과 캔서롭 연구진 등 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제1차 통합 워크숍에서 김세철 의료원장은 인사말을 통해 “2018년 핵심 경영 전략인 신의료기술 개발과 연구역량 강화는 오픈 이노베이션을 통해 이미 가능성 있는 기술력을 보유한 바이오 업체를 통한 연구개발의 촉매제로 활용하는 것도 한 가지 방법이라고 말했다.

 

명지병원은 이왕준 이사장이 최대주주로 있는 캔서롭(구 엠지메드)의 원천 기술과 캔서롭이 지분을 가지고 있는 영국 Oxford Cancer Biomarker, 또한 새롭게 인수 추진 중에 있는 바이오벤처 Oxford VacMedix 의 기술을 이러한 촉매제로 활용하기 위한 밑그림을 그리고 있다.

 

이와 함께 분자생물 실험실과 동물실험실을 겸비한 Smart Lab도 올 상반기 중 오픈 예정이어서 연구개발에 있어 병원이 실제적인 정거장 역할을 하는 물리적 공간도 갖추게 된다.

 

이 날 2018년 첫 명지병원-캔서롭 연구자 통합 워크숍에서는 JW크레아젠 연구소장 이윤 박사가 OCB, OVM 핵심기술을 소개하고, 캔서롭의 박상진 연구소장이 명지병원과의 공동연구 수행의 원동력이 될 수 있는 캔서롭의 핵심기술에 대해 설명했다.

 

이어 명지병원 이경수 신사업추진단장이 병원에서 산학연병 공동연구 차원에서 지원할 수 있는 국가연구과제에 대한 브리핑과 바이오메디컬 전문 투자회사인 시너지바이오투자 이종현 팀장이 임상 의사들이 의료 현장에서 고안한 연구아이디어를 어떻게 비즈니스 모델로 발전시킬 수 있도록 도와줄 수 있는지에 대한 소개도 있었다.

 

이어 2부에서는 조별토의를 통해 산학연병 공동 연구 역량 강화를 위한 방안과 공동연구 후보 항목 도출, 그리고 향후 발전 방안 등에 대한 활발한 논의가 진행됐다.

박상준 연구부원장은 연구-개발-임상-투자 및 비지니스가 하나의 플랫폼으로 연결되는 차세대 연구중심병원의 모델을 만들어 가고 있는 명지병원의 교수들에게 파트너가 된 캔서롭 연구진들과 교류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통합워크숍을 개최하게 됐다, “올 상반기 중 오픈 예정인 Smart Lab의 추진 과정과 내용, 현재 접촉중인 핵심기술의 개요 공유 등을 통해 연구 관심사와 역량을 확인하고 나아가 새로운 연구모델에 적합한 공통 연구 과제를 도출할 수 있는 기회가 됐다고 말했다.

맨위로 가기